[AD]

KT SAT, 무궁화 7호 홍보 위해 커뮤닉아시아 참가

최종수정 2017.05.24 09:48기사입력 2017.05.24 09:48

한원식 KT SAT 대표가 KT SAT 부스를 방문한 관람객에게 KT SAT의 글로벌 커버리지를 설명하고 있다.

[아시아경제 황준호 기자] KT SAT이 최근 발사한 무궁화위성 7호와 신규 솔루션의 홍보를 위해 커뮤닉아시아 2017(CommunicAsia 2017)에 참가했다고 24일 밝혔다.

KT SAT는 올해 전시회를 통해 지난 5일 성공적으로 발사된 무궁화위성 7호의 판매 및 신규 솔루션 마케팅에 주력한다.

이를 위해 전년 대비 1.5배 이상 넓은 규모의 단독 전시관을 확보했다. 또 상부 광고물에 KT SAT 로고를 크게 설치해 주목도를 높였다.

무궁화위성 7호는 한국, 필리핀, 인도네시아, 인도차이나, 인도 지역에 위성서비스가 가능하다. 54메가헤르츠(MHz) 대역폭의 광대역 중계기를 탑재해 고품질 위성 서비스를 제공할 수 있다.

KT SAT은 대표이사급 미팅 및 전문 기술 인력의 고객 상담을 통해 맞춤형 세일즈를 적극 진행한다는 방침이다. KT SAT은 또 'New Satellites, New Partner'라는 슬로건을 통해 무궁화위성 7호 및 발사 예정인 5A호, 자체 개발한 위성서비스 관리시스템(GNOSS), 해양위성통신(MVSAT) 등 주요 솔루션을 소개한다. 특히 KT SAT의 우수한 위성 방송 서비스와 함께 KT Skylife의 위성방송 콘텐츠 및 안드로이드 셋톱박스를 전시한다.
커뮤닉아시아 2017은 싱가포르 마리나 베이 샌즈(Marina Bay Sands)에서 25일까지 개최되는 아태지역 최대 방송·통신 박람회다. 지난해 화웨이, 시스코 등 글로벌 통신 기업을 포함, 약 50개 국가의 1100여개 사업자가 참가했다. 총 3만여명의 바이어 및 관람객이 전시회를 방문했다.

KT SAT은 지난 2014년부터 커뮤닉아시아에 참가, 단독 전시 부스를 운영하며 브랜드 홍보 및 자사 위성 서비스를 판매해왔다.

한원식 KT SAT 대표는 "이번 커뮤닉아시아 2017을 통해 무궁화위성 7호와 KT SAT의 우수한 기술력을 글로벌 고객들에게 적극 알리겠다"며 "무궁화위성 7호를 발판 삼아 KT SAT 또한 글로벌 시장으로 쏘아 올릴 것"이라고 밝혔다.

한편 KT SAT은 올 3분기 무궁화위성 5A호를 동경 113도에 발사한다. KT SAT은 올해 발사하는 2기의 신규 위성을 통해 글로벌 커버리지를 강화하고, 오는 2020년까지 글로벌 위성 사업자 Top 15 내에 진입할 계획이다.


황준호 기자 rephwang@asiae.co.kr
<ⓒ세계를 보는 창 경제를 보는 눈, 아시아경제(www.asiae.co.kr) 무단전재 배포금지>

오늘 본 뉴스

아시아경제 추천뉴스

리빙푸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