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AD]

KT 샛, 싱가포르 커뮤닉아시아에서 차기 위성 홍보

최종수정 2016.05.31 09:26기사입력 2016.05.31 09:26

[아시아경제 박소연 기자] KT 샛(SAT)이 커뮤닉아시아 2016(CommunicAsia 2016)에 참가해 차기 위성 커버리지를 홍보한다.

'커뮤닉아시아 2016'은 싱가포르 마리나 베이 샌즈(Marina Bay Sands)에서 5월 31일부터 6월 3일까지 개최되는 아태지역 최대 방송·통신 박람회다.

KT 샛은 지난 2014년부터 커뮤닉아시아에서 자사 부스를 운영, 위성 자원 및 기업을 홍보해 왔다. 이번 전시회에서는 올해 말 발사를 앞둔 차기 위성 2기의 글로벌 커버리지 및 해양위성통신(MVSAT)을 홍보하고, 사전 마케팅 활동에 집중할 예정이다.

KT 샛은 이번 전시회에서 ‘More Than Satellite'라는 슬로건 아래 차기 위성 홍보 및 대면 영업을 위한 단독 부스를 선보인다. 붉은색과 흰색을 사용해 통일감을 부여하고, 기하학적인 상부 구조물에 큰 KT 샛 로고를 달아 관람객의 시선을 끌 예정이다. 또한 전면에는 75인치 투명 디스플레이를 설치, 보유 위성 및 서비스 커버리지를 한 눈에 확인할 수 있도록 했다.

특히 KT 샛은 올해 말 발사 예정인 무궁화 5A호, 7호 위성의 사전 마케팅을 위해 전시 기간 중 현지 밀착 마케팅 활동 및 고객 중심 서비스를 제공할 예정이다. 차기 위성 발사와 함께 KT 샛은 중동-동남아시아-동북아시아를 포괄하는 글로벌 커버리지를 보유하게 된다.
그 중에서도 인도네시아와 인도차이나 지역은 2023년까지 약 7% 대의 성장률이 예상되는 주요 타겟 시장으로, KT 샛은 동경 113도와 116도의 궤도를 보유하고 있어 해당 지역에 최적화된 서비스를 제공할 수 있다. KT 샛은 현지 밀착 마케팅의 일환으로, 전시기간 중 ‘인도네시아의 밤’ 등 타겟 시장의 주요 고객을 대상으로 초청 행사를 개최할 계획이다.

박소연 기자 muse@asiae.co.kr
<ⓒ세계를 보는 창 경제를 보는 눈, 아시아경제(www.asiae.co.kr) 무단전재 배포금지>

오늘 본 뉴스